노동법 판례

로케이션
» Home > 노동상담 > 노동법 판례

상담실 상세보기

상담실 상세보기
노사당사자는 휴가청구권이 소멸되는 미사용 휴가에 대하여 금전보상 대신 이월하여 사용하도록 합의하는 것도 가능하다.(2015.07.13. 근로기준정책과-3079)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2,418
등록일 2017.01.03 추천수

0

⟨ 질의

◊ 질의 내용
- 전년도 출근율에 의하여 발생된 연차유급휴가에 대하여 당해년도 전체를 육아휴직하여  연차휴가를 사용할 수 없을 경우, 연차휴가청구권의 소멸 시효가 중단된 것으로 보아 복직한 후 연차휴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미사용 연차휴가에 대하여는 휴가청구권이 소멸된 직후에 연차휴기미사용수당으로 지급할 경우 ⌈근로기준법⌋ 제60조를 위반하는것인지.

예) 2014년도 출근율에 의하여 발생한 연차유급휴가에 대하여 근로자가 2015.1.1.~2015.12.31.까지 육아휴직으로  연차유급휴가를 사용하지 못할 경우 2016년도에 2014년도에 발생한 연차유급휴가를 사용하도록하고 미사용된 연차유급휴가에 대한 미사용수당은 2017년 1월 임금지급일에 지급.

◊사실관계
- 근로자가 전년도 출근율에 의하여 발생된 연차유급휴가를 다음년도에 사용하여야 하나, 근로자가 다음연도에 육아휴직등으로  실근로일이 하루도 없게 되어 사용하지 못한 경우 연차유급휴가미사용수당으로 지급하고 있으나

- 육아휴직 당해년도에는 년의 전체가 소정근로일에서 제외되어 연차유급휴가가 발생하지 않아 다음년도 복직 후 사용할 수 있는 휴가일수가 없어 근로자의 정신적.육체적 휴양 기회 제공이 없음.
예) 2013.1.1. 입→ 2014.1.1. 15일의 연차유급휴가일수 부여
     2014.1.1.~2014.12.31. 육아휴직2015.1.1.~ 2015.12.31. 연차사용가능일수 없음.

⟨ 회시 ⟩ 
 

◊⌈근로기준법⌋ 제60조에 따라 사용자는 1년간 80% 이상 출근한 근로자에게 15일의 유급휴가를 부여하고, 계속근로한 기간이 1년 미만인 근로자 또는 1년간 80% 미만 출근한 근로자에게는 1개월 개근시 1일의 유급휴가를 주어야 함.

- 또한, 연차휴가는 휴가 발생이후 1년간 행사하지 아니하면 휴가청구권이 소멸되고 미사용한 휴가일수에 대하여는 수당청구권이 발생함.

◊ 귀 질의는 전년도 출근율에 의하여 발생된 연차유급휴가를 사용할 당해년도 전체를 육아휴직한 근로자의 직무 복귀 시 연차휴가 사용에 관한 것으로 보여지며,

- 노사당사자는 휴가청구권이 소멸되는 미사용 휴가에 대하여 금전보상 대신 이월하여 사용하도록 합의하는 것은 가능할 것이나, 근로자의 의사에 반해 사용자가 이를 강제할 수는 없을 것으로 사료됨( 근로조건지도과- 1046,2009.02.20. 참조 )

- 한편, 미사용한 휴가일수에 대한 수당청구권은 휴가사용이 이월된 연차휴가의 휴가청구권이 소멸된 직후의 임금지급일에 발생한다고 할 것임(근기 68207-687,1999.11.22. 참조)

  • 페이스북으로 글 보내기
  • 트위터로 글 보내기

상담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답글달기 상태입니다. 답글달기를 취소하고자 할 경우 위의 취소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쓰기
  • 목록
  • 인쇄
  • 수정
  • 삭제

상담실 목록

상담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92 부당해고 구제 재심신청(메르세데밴츠코이아 주식회사)중앙2016부해846 핫 관리자 2,487 2017.05.31
91 사직의 의사표시가 유효하게 철회된 상태에서 사직서를 수리한 것은 해고에 해당하고, 정당한 사유 없이 행한 해고는 부당.. 핫 관리자 2,738 2017.05.30
90 무기계약근로자에 대한 계약기간 만료 통보는 해고에 해당하고 그 사유도 정당하지 않아 부당해고라고 판단한 사례 핫 관리자 2,947 2017.05.29
89 비정규직 근로자의 상시 조기출근에 대하여 연장근로수당을 인정한 사례 핫 관리자 2,851 2017.05.18
88 (공무상요양불승인 처분취소) 다발성 골수종으로 사망한 소방공무원 공무상요양 인정 사건. 핫 관리자 2,856 2017.05.12
87 지금 내가 받는 임금이 최저임금에 위반되는 것은 아닐까? 핫 관리자 3,131 2017.04.24
86 ( 해고 무효확인) 회사로부터 낮은 근무평가를 받은 것 등을 근거로 해고통보를 받은 사안의 정당성 여부. 핫 관리자 2,361 2017.04.13
85 업무상재해에 해당 여부에 관한 판시 사항 핫 관리자 2,591 2017.04.11
84 (미지급임금 청구). 최저임금에서 공제가 가능한 항목과 그렇지 않은 항목의 금액을 공제하여 전체 임금을 산정하여야 한.. 핫 관리자 2,421 2017.04.03
83 대통령 선거일에 근무하는 회사 투표시간을 임금에서 공제할 수 없습니다. 핫 관리자 2,312 2017.03.30
82 근로기준법위반,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위반. 핫 관리자 2,333 2017.03.28
81 미사용 연차유급 수당을 회피하기 위해 사용되는 "휴가촉진제"의 현실. 핫 관리자 2,755 2017.03.20
80 고용노동부 상반기 업무지침 중 체불임금,최저임금,예방감독 신설 - 강화. 핫 관리자 2,309 2017.03.17
79 노동조합을 가입하려는 신청자가 많은데 대상자를 선별해서 가입시키려 합니다.적법여부는? 핫 관리자 2,478 2017.03.09
78 다수의 조합원이 노동조합을 탈퇴했습니다 노동조합 재산 분할을 청구할 수 있나요. 핫 관리자 2,672 2017.02.28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게시판을 선택하세요.
게시판선택
확인
취소
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
확인
취소
T o 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