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 서브 비주얼

다음

노동법 판례

로케이션
> 노동상담 > 노동법 판례

상담실 상세보기

상담실 상세보기
노동절 임금 계산법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559 추천수

0

등록일 2021.04.26

 

근로자의 날 임금 계산 방법

 

51일 근로자의 날은 근로기준법의 적용을 받는 근로자에게 부여하는 법정 유급휴일이므로 해당일에 근로제공이 없더라도 임금을 지급해야 합니다.

 

월급제 근로자

 ㅇ 월급제 근로자에게는 소정의 월급금액을 지급하면 됨

 * 근로자의 날 쉴 경우에는 추가 임금 지급의무 없음

 ㅇ 일을 했을 때에는 휴일가산임금(50%)을 추가로 지급해야 함

월급제 근로자가 일(근로)을 했을 경우

ㅇ 주 40시간(1일 8시간) 근무하는 근로자의 월 통상임금이 209만원인 경우 (토요일은 휴무일)

 ⇨ 5인 이상 사업장 : {(2,090,000원÷209h)×8h}×1.5=120,000원

 ⇨ 5인 미만 사업장 : {(2,090,000원÷209h)×8h}×1=80,000원

 

일용 근로자

 ㅇ 일일 단위로 근로계약을 체결하는 일용근로자의 경우 근로계약 기간 내에 있다고 할 수 없으므로 원칙적으로 유급휴일 부여 문제가 발생하지 않음

 ㅇ 다만, 근로계약을 반복·갱신하여 일정 기간을 계속 근로해 온 경우라면 그 기간 내에 포함된 근로자의 날에 대해서는 유급휴일을 부여하여야 함

일용근로자가 일(근로)을 했을 경우

ㅇ 1일 8시간 근무하는 근로자의 일급이 8만원인 경우

 ⇨ 5인 이상 사업장 : (80,000원÷8h)×1.5=120,000원

 ⇨ 5인 미만 사업장 : (80,000원÷8h)×1=80,000원

 

 

감시적·단속적 적용제외 승인 근로자(격일제 또는 교대제)

 ㅇ 근로자의 날은 감시적·단속적 적용제외 근로자에게도 유급휴일을 부여하여야 함

 ㅇ 격일제 근무 등을 이유로 근로자의 날 쉬었거나 쉬지 못하고 근로를 제공한 경우라도 동일하게 통상 하루의 소정임금을 추가로 지급

 

 감시적·단속적 근로자 근로자의 날 임금계산 방법

ㅇ 격일제 근무자의 근로시간이 20시간(휴게시간 4시간)인 경우

 ⇨ {20시간(24h-4h)÷2}×시급(8,720원) = 87,200원

ㅇ 근무형태가 3일 주기(8h→19h→휴무)로 동일하게 이루어지는 경우

 ⇨ {27시간(8h+19h)÷3}×시급(8,720원) = 78,480원

 

근로자의 날 보상휴가제 실시 방법

 ㅇ 사업 운영상 부득이하게 ‘근로자의 날’ 일을 했을 경우, 휴일근로수당을 지급하는 대신 보상휴가를 부여할 수 있음

 ㅇ 보상휴가 부여방법

 - 먼저, 근로자 대표와 보상휴가를 부여할 수 있다는 내용의 서면합의를 하고,

 - 휴일근로가산수당까지 감안한 휴가 부여

보상휴가제 실시 방법

ㅇ 서면합의 내용 : 대상 근로자(전체 or 일부), 휴가사용 방법(근로자 청구 or 사용자 지정), 사용기간 및 부여방법(적치 or 분할) 등

ㅇ 부여기준 : 휴일근로가산수당까지 감안한 시간으로 휴가 부여

 ⇨ 근로자의 날에 8h 근무시 → 보상휴가는 12h(8h×1.5) 부여

 

 

근로자의 날은 51일을 특정하여 유급휴일로 정하고 있으므로 다른 날로 대체할 수 없음 (대체휴일 불가)

 


출처 - 고용노동부 홈페이지

상담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답글달기 상태입니다. 답글달기를 취소하고자 할 경우 위의 취소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쓰기
  • 목록
  • 인쇄
  • 수정
  • 삭제

상담실 목록

상담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239 정규직근로자를 합리적인 이유 없이 계약기간 만료로 해고한 것은 부당하다고 판정한 사례[중앙2018부해684] 관리자 0 117
238 임금 인하 문제로 근로계약서 작성을 거부한 근로자를 112에 신고를 해 영업장에서 쫓아낸 것은 부당해고[서울행법201.. 관리자 0 176
237 구속으로 일정 기간 휴직명령을 받은 후 중간에 보석으로 석방된 근로자에 대한 복직 신청 거부의 정당성 여부[대법202.. 관리자 0 93
236 가전제품ㆍ수리기사도 근로기준법상 근로자에 해당한다[서울고법2021나2002712] 관리자 0 113
235 정기적·계속적으로 지급되고 노동관행에 의하여 지급의무가 인정되는 경영성과급은 평균임금 산정의 기초가 되는 임금[서울.. 관리자 0 106
234 [지방ㆍ행정법원] 강성 노조원 대의원 당선 막으려던 한국조선해양 책임자 ‘벌금형’ 관리자 0 114
233 근로자에게 불리한 내용으로 변경된 취업규칙은 유리한 근로조건을 정한 기존의 개별 근로계약 부분에 우선하는 효력을 갖.. 관리자 0 122
232 [대법원] 수습기간도 퇴직금 정산에 포함된다...‘95년 판결’ 재확인한 대법 관리자 0 203
231 [대법원] ‘합의 없을 경우 근로계약 연장’ 조항 있다면?...대법 “문언대로 봐야” 관리자 0 120
230 파견법상 직접고용의무를 부담하는 사용사업주가 파견근로자를 직접고용하는 경우, 그 근로계약에서 기간을 정하였더라도 특별.. 관리자 0 116
229 직장 내 괴롭힘 사건을 벌금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로 형량을 높인 사례[2020고단245 판결] 관리자 0 145
228 연차사용권ㆍ수당청구권 발생시점과 1년 계약직의 연차수당[대법원2021다227100] 파일 관리자 0 112
227 생리휴가에서의 증명 책임[대법원2021도1500 ] 파일 관리자 0 121
226 임금인상 소급분도 고정성을 갖춘 통상임금에 해당한다.[대법원 2017다56226] 관리자 0 112
225 성희롱·성추행 행위 및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 행위의 징계사유가 인정되고 징계절차에 하자가 없어 정당하다고 판정[.. 관리자 0 113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게시판을 선택하세요.
게시판선택
확인
취소
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