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 서브 비주얼

다음

노동법 판례

로케이션
> 노동상담 > 노동법 판례

상담실 상세보기

상담실 상세보기
같은 팀 이웃부서 회식 참석후 퇴근중 사고도 업무상 재해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2,427 추천수

0

등록일 2016.07.14
◊사례 : 2008년 입사한 A씨는 2013년 말 부인이 임신중이라 일찍 귀가할 생각이었는데 이웃 부서의 요청이
            있어 잠시 들릴 생각으로 해당 부서 송년회에 참석했다.
            하지만 술잔이 돌며 자신의 주량인 소주 5잔을 넘는 소주 2병을 마셨고,결국 집에 가던중 하수구
            멘홀 에 추락해 숨졌는데 부검 당시 혈중 알콜 농도는 0.215%였다.
            유족은 그의 죽음이 회사 회식으로 인한 과음에 따른 업무상 재해라고 주장하며 유족보상을 
            했지만 근로복지공단은 "A씨가 상관없는 회식에 자발적으로 했으므로 업무상황이 아니었다"며 불승
            인 처분했다.

 ◊법원의 판단 : 재판부는 A씨의 부서와 송년회를 연 부서는 같은 팀 소속이며 ,업무로 긴밀한 협조 관계라
            그간 관례적으로 부서 회식에 서로 초대했던점 ,회식비용이 LG이노텍 법인 카드로 결제된 점. 사측이
            과음을 적극 제지하지 않고 사실상 유도 방치한 이상 음주로 인한 사고는 사측의 위험 영역인점 ,회식
            의 전반적 과정이 LG이노텍 사용자의 지배.관리하에 있었고 ,A씨는 회사 근로자로서 회식에 참석한
            것인점, 등을 감안하면 업무상 재해에 해당한다.

◊ 결론 : 회식후 퇴근중에 발생한 사고로 사망한 사건에 대하여 업무상 재해를 인정한 이례적인 판례로 상급
            심 판결도 주목된다. (출처 : 서울행정법원)

상담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답글달기 상태입니다. 답글달기를 취소하고자 할 경우 위의 취소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쓰기
  • 목록
  • 인쇄
  • 수정
  • 삭제

상담실 목록

상담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74 임신부, 조산아 등 사회적 관심 계층에 대한 건강보험보장 확대. 핫 관리자 0 2,485
73 장애인, 고령자 등에 대한 소송수행 지원제도 마련. 핫 관리자 0 2,540
72 2017년도에 변경되는 출산전후 휴가급여 상한액 135만원에서 150만원으로 인상. 핫 관리자 0 2,383
71 단체협약 제26조에서는 "조합이 교섭 등에 필요한 자료제출을 요구할 경우 사용자는 성실히 이에 응하여야 하며"라고 규.. 핫 관리자 0 2,292
70 연차유급휴가와 육아휴직으로 미사용한 유급휴가는? 핫 관리자 0 2,521
69 노사당사자는 휴가청구권이 소멸되는 미사용 휴가에 대하여 금전보상 대신 이월하여 사용하도록 합의하는 것도 가능하다.(2.. 핫 관리자 0 2,341
68 근로계약서에 기재된 계약기간이 형식에 불과함에도 사용자가 계약기간 만료를 이유로 근로계약을 종료한 것은 부당해고에 해.. 핫 관리자 0 2,075
67 정년 60세 모든회사 적용. 핫 관리자 0 1,726
66 노동조합 설립과정에서 해고된 직원들이 있습니다. 해고 이후에도 조합원 신분이 유지되나요. 핫 관리자 0 2,210
65 형식상 개인사업자로 등록돼 있습니다. 노동조합에 가입할 수 있나요 ? 핫 관리자 0 2,329
64 사용자가 아예 단체교섭을 거부합니다. 난감하네요 어떻게 하면 좋지요. 핫 관리자 0 2,272
63 사용자가 단체교섭 전제조건으로 노동조합 파업 중단을 내걸었습니다. 이런 경우 정당한 교섭 거부인가요 핫 관리자 0 2,322
62 승진과 동시에 조합원 자격을 상실했습니다. 승진도 부당노동행위가 될 수있나요. 핫 관리자 0 2,364
61 노사갈등으로 노조위원장이 무단결근을 했습니다. 이를 이유로 회사가 위원장을 해고하면 부당노동행위인가요. 핫 관리자 0 2,272
60 필수공익사업장에서는 전면 파업이 불가능한가요? 핫 관리자 0 2,256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게시판을 선택하세요.
게시판선택
확인
취소
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