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 서브 비주얼

다음

노동법 판례

로케이션
> 노동상담 > 노동법 판례

상담실 상세보기

상담실 상세보기
택시 회사내에서 직원끼리 다투다 숨진 사고 업무상 재해아니다.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2,126 추천수

0

등록일 2016.07.18
1) 사례 : 서울의 한 택시회사에서 기사로 근무하던 A씨는 2013년.9월 회사 기사 대기실 밖에서 동료 B씨와 다투다 B씨의 발길질에 배를 맞고 넘어지면서 시멘트 바닥에 머리를 부딪쳐 뇌출혈로 사망하였다. A씨의 유족은 이 사건이 직장내에서 업무와 관련해 발생했으므로 업무상 재해에 해당한다며 근로복지공단에 유족급여와 장의비를 달라고 청구했으나 불승인 처분하였다.

2) 법원 조사 내용  : 같은 조에서 12시간씩 같은 차로 교대근무를 하던 A씨와 B씨는 평소 차량관리 문제로 자주 다투었고 , 특히 사건 전날 A씨는 B씨가 차량 부품을 교체하지 않고 교대해 자신이 영업시간에 부품을 바꿔야 하게 되자 B씨와 크게 싸웠다 A씨는 다음 날 평소 보다 일찍 회사에 나와 B씨가 사과하지 않으면 가만두지 않겠다'고 말하며 벼르다가 B씨가 일 끝내고 복귀하자 논쟁을 벌였다. 교대 근무자를 위해 주유를 한 뒤에는 손님을 태우지 말아야 하는데 ,왜 손님을 태워 기름을 빼앗았냐고 항의 했다. 말다툼을 하다 밖으로 나온 A씨는 먼저 B씨를 주먼으로 때려 몸싸움으로 이어졌고 ,결국 몸싸움 끝에 사망에 이르렀다.

3) 법원의 판단 : 재판부는 "차량 부품 교체 문제가 사건 전날 일단락 됐는데도 상대방에 나쁜 감정을 누구려뜨리지 못하고 먼저 시비를 걸면서 주먹과 발길질을 한 점 등을 보면 사회적 타당성을 넘어서는 사적인 화풀이어서 업무상 재해에 해당한다고 인정 할 수 없다"고 판단하였다.
출처 : 서울행정법원.

상담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답글달기 상태입니다. 답글달기를 취소하고자 할 경우 위의 취소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쓰기
  • 목록
  • 인쇄
  • 수정
  • 삭제

상담실 목록

상담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66 노동조합 설립과정에서 해고된 직원들이 있습니다. 해고 이후에도 조합원 신분이 유지되나요. 핫 관리자 0 2,162
65 형식상 개인사업자로 등록돼 있습니다. 노동조합에 가입할 수 있나요 ? 핫 관리자 0 2,279
64 사용자가 아예 단체교섭을 거부합니다. 난감하네요 어떻게 하면 좋지요. 핫 관리자 0 2,147
63 사용자가 단체교섭 전제조건으로 노동조합 파업 중단을 내걸었습니다. 이런 경우 정당한 교섭 거부인가요 핫 관리자 0 2,271
62 승진과 동시에 조합원 자격을 상실했습니다. 승진도 부당노동행위가 될 수있나요. 핫 관리자 0 2,318
61 노사갈등으로 노조위원장이 무단결근을 했습니다. 이를 이유로 회사가 위원장을 해고하면 부당노동행위인가요. 핫 관리자 0 2,232
60 필수공익사업장에서는 전면 파업이 불가능한가요? 핫 관리자 0 2,217
59 파업을 중단하고 직장에 복귀했습니다. 다시 파업을 하려면 조정절차를 또 거쳐야 하나요. 핫 관리자 0 2,252
58 파업돌입 이틀만에 회사가 직장폐쇄를 하고 사업장 퇴거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적법한 행위인가요. 핫 관리자 0 2,285
57 노동조합이 파업을 예고하니까 회사에서 계약직 10여명을 채용했습니다 불법대체근로 아닌가요. 핫 관리자 0 2,249
56 도급단가 조정에 따라 근로자의 임금이 변동될 경우 그 용역계약이 '노동관계법' 위반에 해당되는지 여부(2013.05... 핫 관리자 0 2,207
55 근로자들이 여러해 동안 이의없이 연장근로수당이 가산되지 않은 급여를 받아온 사정만으로는 묵시적으로 포괄임금제에 의한.. 핫 관리자 0 2,239
54 지속적으로 최하 등급의 근무성적 및 낮은 업무능률을 보인 직원에 대한 해고는 ? 핫 관리자 0 2,096
53 통상 임금 범위 제한한 "단체협약"안은 무효 핫 관리자 0 2,189
52 부정청탁 및 금품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소위 "김영란법" ) 핫 관리자 0 2,377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게시판을 선택하세요.
게시판선택
확인
취소
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
확인
취소